과학기술정보통신부, 미국 지구관측위성 알래스카 서남쪽 베링해 부근에 최종 추락 확인

김정현 기자 | 입력 : 2023/01/10 [08:05]

▲ 과학기술정보통신부


[명성일보=김정현 기자]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미국 지구관측위성 추락상황이 종료됐다고 밝혔다.

과기정통부는 미 우주군의 발표를 통해 미국 지구관측위성 추락상황이 1월 9일 오후 13시 4분경 알래스카 서남쪽 베링해부근(위도 56.9도, 경도 193.8도)에 최종 추락했으며, 이 지점은 우주환경감시기관인 한국 천문연구원이 예측한 경로상에 있는 것으로 확인했다.

과기정통부는 위성잔해물 지상 추락 위험에 대비하여, 추락 직전까지 추락상황을 감시하고 경보발령, 안전 안내문자 발송, 범부처 우주위험대책 본부 운영 등 위험 상황에 대비했다.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